2014.01.27 20:11

신앙적 타성에 대한 출구전략

'신앙적 타성'에 빠지는 시기는 항상 꾸준히 찾아오는 편이다. 나의 경우, 신앙적 타성의 증상은 주로 QT에 대한 집중력 약화 및 게으름과 나태함에서 관찰된다. 그리고 이는 일상생활 속에서의 집중력 약화 및 영성의 탄력적 균형의 약화로 이어진다.


'신앙적 타성'에 붙들릴 때에, 기존의 대응책에는 몇 가지가 있었다. 

(1) 자기 책망을 통해서 마음을 다잡고자 노력하거나;

(2) QT의 방식을 변경시킨다. 혼자만의 말씀 묵상에서 '새벽설교'의 말씀을 듣는 방법으로 혹은 그 역으로 방법을 취함으로써 주의력을 환기시키는 방법이다. 


그러나 이러한 대응책은 효과적이지 못하였고, 사실, 그러한 대응책은 급조된 방안으로서 '하나님-나'의 관계에서 발생하고 있는 문제를 근본적인 차원에서 해결할 수 있는 대책이 될 수는 없었다. 다만, '속수무책'에 대한 임시방편적 대안이었을 뿐이었다.


신앙적 타성의 문제에 대한 원인 진단은 조금 더 추론과 분석의 과정이 필요할 것 같다. 다만, (여러가지 원인이 있을 수 있겠지만) 잠정적으로 한 가지 원인을 진단하자면, 현재의 상황에 대한 안정감으로 인한 현실안주 의식 또는 만족감으로 인해 심신이 지나치게 이완되거나, 영적인 긴장감과 영민함이 이완되어서 지속적인 신앙적 순종을 이어가는 믿음 또는 겸손이 무뎌진 결과로 신앙적 타성이 발생하게 된다고 본다. 


이러한 진단에 기초할 때, 한 가지 대응방안을 그 원인의 출발점으로부터 추출해낼 수 있다. 그것은 현재의 상황에 대한 막연한 안정감, 현실안주 의식 또는 만족감이 심리적으로 잦아든다는 판단이 성립될 때, 현재의 상황과 관련하여 구체적인 사항을 정리하여 하나님께 감사의 기도를 드리는 것이다. 하나님께서 허락하신 안정적인 또는 만족할 수 있는 현재의 조건과 상태와 관련하여 하나님께 영광을 올려드리는 것이다. 안정감 또는 만족감은 나름 긍정적인 생활 요소이다. 그러나 지나치게 이완된 마음 상태 가운데, 그 현실적인 상황과 조건을 허락하신 주체가 되시며, 평강을 은혜로 부어주시는 하나님에 대한 의식이 망각된다면, 이는 실제적으로 하나님의 부재 가운데 형해화된 신앙만이 남게 될 수 있다. 


'하나님께 대한 감사와 영광의 기도'는 그와 같은 신앙적 타성의 위기 상황 가운데에서 겸손의 태도를 견고하게 지켜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새롭게 하나님의 은혜를 누릴 수 있는 출구로 나아가는 방안이 되는 것이다. 이러한 방안은 '하나님-나'의 관계를 깊이있게 진단함으로써 근본적인 차원에서 문제를 해결해 나아가는 대책이 된다. 또한 현재의 상태에 대한 안정감 또는 만족감은 실제로는 자기착각에서 비롯된 것이고, 한편으로는 위기의 순간이 접근하고 있는 것이 예상치 못한 현실의 실제일 수도 있을 것이다. 겸손한 마음으로 하나님께 감사와 영광의 기도를 올려드리는 것은 그러한 가능한 위기의 순간에 대해서도 방어적으로 대비할 수 있는 지혜로운 대책이 될 수 있는 것이다. 


최근에 당면한 나의 신앙적 타성의 문제에 대응하여 몇 가지 감사의 기도제목을 나누며 정리해보고자 한다. 


(1) 여러가지 삶의 기회들을 열어주신 것을 감사드린다.

진로, 배우자, 나의 인격적인 연약함, 지성과 영성의 연단과 같은 이러한 고민과 문제점들을 차근차근 현실의 삶 속에서 여러 도전에 대응하면서 해결해갈 수 있는 길을 열어주셨다. 연단의 과정을 밟아가면서 이제는 하나님께서 진로와 배우자에 관한 기회를 열어주셨다. 내 마음의 어느 한 구석에서도 하나님께서 오직 은혜로 허락하신 이 귀한 기회와 선물을 겸손히 받지 못하거나 진실된 감사가 빈약하지 않기를 소망한다. 겸손과 감사의 마음이 항상 진실되게 충만할 수 있도록 하나님께서 나의 마음의 중심을 붙들어 주시기를 간절히 소망한다.


(2) 나의 아버지의 건강과 평안을 지켜주셔서 감사드린다. 

나의 육신의 아버지께 나는 여러가지로 많이 부족한 아들이다. 군인이셨던 아버지의 직업 특성상 아버지-아들의 관계가 오랜 기간동안 가족 공동체 울타리 안에서 풍성함을 누리지 못하는 관계였고, 학자의 길을 걷는 인생의 선택으로 인해 다시 한 번 그와 같은 기회를 넉넉하게 누리지 못하는 가족의 삶이었다. 그러나 어렸을 때부터 자율과 책임 정신을 강조해주셨던 가르침을 항상 기억하며 현실의 문제에 침착하고 지혜롭게 대응하시는 아버지의 모습은 아들에게 중대한 귀감이 되었다. 아버지의 정신과 태도를 마음 속 깊이 존경한다. 오늘도 하나님께서 나의 육신의 아비의 마음과 육신을 보호해주시고, 은혜로 감싸안아주시기를 기도한다.


(3) 내게 사랑하는 마음을 주신 하나님께 감사드린다.

이 민족, 교회, 공동체를 통해서 알게된 여러 지체들을 향하여 열린 마음과 사랑하는 마음으로 아름다운 나눔과 교제의 소망을 품도록 허락하신 하나님께 감사드린다. 그러한 나눔과 교제가 하나님께 기쁨이 되는 열매를 맺을 수 있도록 항상 꾸준한 마음으로 중보하며 소망할 수 있기를 기도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Trackback 0 Comment 0